한국 펜싱, 남자 에페도 해냈다… 중국 꺾고 동메달



한국 펜싱이 남자 에페 단체전에서 첫 올림픽 메달의 쾌거를 이뤘다.박상영(26), 권영준(34), 송재호(31), 마세건(27)으로 구성된 한국 남자 에페 대표팀은 30일 일본 지바의 마쿠하리 메세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에페 단체전 동메달 결정전에서 중국에 45-41로 대역전승을 거뒀다.그동안 올림픽 단체전에서 남자 사브…
기사 더보기


은꼴 정보 보러가기


추천 기사 글